태그 : James_Marsden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안선생님, 잡일이 하고 싶어요

크고 중요하고 어렵고 긴박한 일 말고.오타를 찾거나 줄을 맞추거나 데이터 비교나 하는 그런 거.그렇다고 해서 내가 지금 크고 중요하고 어렵고 긴박한 일을 하고 있다는 건 아님.그냥 지금보다 더 잡스런 일을 하고 싶을 뿐임.이거슨 페넬로페의 제임스. 이쁘다;ㅅ;

역시 앵스트는 이쪽이 더...

비록 선생님들 세대에서 선생님 하나는 학교를 떠나 적이 되고선생님 하나는 평생 휠체어에서 일어나지 못하는 신세가 되었지만그래도 앵스트라면 역시 스캇과 로건이 제일.진(이라 쓰고 '그깟 여자 하나'라고 읽는다)을 가운데 두고 옥신각신하며첫 눈에 서로에 대한 불신과 증오만 키운 주제에 같이 서 있으면 심하게 어울려서 보는 사람 번뇌로 참 힘들고.모두가 퍼스...

숙제는 안 하고 괜히 이런 저런 검색질

떠벌 떠벌 말 많고 웃기는 조연 좋아하는 쇤네라서.Justin Long.'He's just not that into you' 를 케이블에서 보다가 한 눈에 들어왔는데.보자 마자 이 사람이 그 사람이었구나 했사와. '단단하게 죽기' 4편에서 말 많던 총각 있잖수, 왜.꼬질꼬질한 버전의 샤이어 같더니 차려입으니까 멋쟁이일세. 얼굴 맘에 듭...

잠도 안 자고

라이브저널을 전전하는 이유는 내일이 무서워서가 맞습니다, 형님.괜히 들어갔다가 이런 사진을 만났기 때문이기도 합니다, 형님.

휀질은 돌고 돌아

최근 2-3주쯤은 휀질이라 할 것을 전혀 못 하고 있었으니쇤네 삶을 지탱하는 기둥이자 에너지인 휀질용 번뇌가 싹 다 사그라들었겠다.그러다가 한밤중에 잠시 구글링하던 쇤네의 눈에 번쩍 들어온 것이Superman Returns의 슬래쉬......야 한동안 얼마를 찾아 헤맸는데 안 보이더니 여기서 나오니.읽을 시간도 없어! - 라며 쇤네는 ...
1